[부산일보] 대우조선해양 2주 연속 조 단위 수주…초대형컨테이너선 6척

2021-06-22

LNG 이중연료 추진선 1조 1225억 원

대우조선해양이 2주 연속 조 단위 수주에 성공했다. 지난주 해양플랜트에 이어 이번엔 초대형 컨테이너선이다. 부산일보 DB


대우조선해양이 2주 연속 조 단위 수주에 성공했다. 지난주 해양플랜트에 이어 이번엔 초대형 컨테이너선이다. 연이은 수주 낭보에다 연말까지 고부가 LNG 운반선 대량 발주도 예상되면서 지역사회의 경기 회복 기대감도 커지고 있다.


대우조선해양은 21일 공시를 통해 유럽 지역 선주와 초대형 액화천연가스(LNG) 추진 컨테이너선 6척에 대한 건조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수주 총액은 1조 1225억 원 상당이다. 2024년까지 경남 거제 옥포조선소에서 건조돼 선주사에 인도될 예정이다.


특히 이번에 수주한 선박은 기존 저유황유와 함께 LNG를 엔진 연료로 사용할 수 있는 이중연료 추진선이다. 국제해사기구(IMO)의 환경 규제 강화 등 전 세계적인 친환경 기조에 따라 동종 선박의 수요가 꾸준히 늘고 있다. 친환경 선박 시장에서 기술력 인정받고 있는 대우조선해양의 경우, 올해 수주한 선박 32척 중 85%인 27척이 이중연료 추진선이다.


이로써 대우조선해양은 올해 초대형 원유운반선 11척, 컨테이너선 10척, 초대형 액화석유가스(LPG)운반선 9척, LNG 운반선 1척,대형 해상풍력발전기 설치선(WTIV) 1척, FPSO 1기 등 총 33척, 47억 1천만 달러를 수주해 올해 목표 77억 달러의 61.2%를 달성했다.


무엇보다 지난주 브라질 최대 에너지 기업인 페트로브라스로부터 ‘부유식 원유 생산·저장·하역설비(FPSO)’ 1기를 1조 948억 원에 수주한 지 1주일 만에 조 단위 프로젝트를 연거푸 따내며 반등 기회를 맞았다는 점이 고무적이다.


업계 관계자는 “카타르발 LNG 선 100척 등, 연말까지 조선 빅3에 호재가 계속될 전망”이라며 “최소 2~3년 치 일감 확보도 무난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전했다.


[출처: 부산일보, 2021-06-21]

기사 전체 보기

시행 | 빅아일랜드인거제피에프브이(주)        사업자등록번호 | 113-86-71028   

주주사 |        시공 |  

온라인 대행 | 어썸크루월드와이드       대표 | 고세욱        사업자등록번호 | 122-86-17182 

Copyright(c) 2020 by Awesomecrew Worldwide. all right reserved.


※ 본 홈페이지에 사용된 문구, 내용, CG, 일러스트, 이미지 등은 소비자의 이해를 돕기 위해 제작된 것으로 실제와 다를 수 있습니다.

※ 개발계획 및 현황, 현장 주변 시설물은 정부시책 및 인·허가, 해당 사업주체의 개발계획 변경에 따라 변경 및 취소될 수 있습니다.

※ 본 홈페이지는 제작 과정상 오탈자, 표기 오류가 있을 수 있습니다.

분양 문의하기

1522-1599

시행 | 빅아일랜드인거제피에프브이㈜    

사업자등록번호 | 113-86-71028

주주사 |

시공 |

온라인 대행 | 어썸크루월드와일드     대표 | 고세욱

사업자등록번호 | 122-86-17182 

Copyright(c) 2020 by Awesomecrew Worldwide. all right reserved.

개인정보처리방침

※ 본 홈페이지에 사용된 문구, 내용, CG, 일러스트, 이미지 등은 소비자의 이해를 돕기 위해 제작된 것으로 실제와 다를 수 있습니다.  

※ 개발계획 및 현황, 현장 주변 시설물은 정부시책 및 인·허가, 해당 사업주체의 개발계획 변경에 따라 변경 및 취소될 수 있습니다.  
※ 본 홈페이지는 제작 과정상 오탈자, 표기 오류가 있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