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경제TV] 조선업 ‘활기’ 찾자…거제·창원·울산 아파트 거래량 증가

2021-07-29

경남 거제시 옥포동에 들어서는 ‘거제 반도유보라’ 투시도. [사진=반도건설] 


[서울경제TV=정창신기자] 조선업계가 살아나면서 조선업 도시인 거제, 울산, 창원의 아파트 거래량이 증가하고 있는 분위기다. 

 

29일 한국부동산원 통계에 따르면 지난 5월 거제시 아파트 거래는 1,973건으로 4월(516건)에 비해 약 4배 증가했다. 창원시도 5월 3,344건이 거래돼 전달(2,233건)보다 1,100여건 더 거래됐다. 5월 울산 아파트 거래량은 2,517건으로 전달의 1,970건보다 약 600건 증가했다.


또한 거제, 창원, 울산 부동산 시장은 경제 회복 기대감에 시세도 상승 중이다. 부동산114에 따르면 거제시 아파트 평균 3.3㎡당 매매가는 올해 1월 554만원에서 6월까지 상승세를 보이며 561만원까지 올랐다.

 

실제 지난 5월 ‘거제장평 유림노르웨이숲’ 전용 84㎡ 아파트가 4억3,800만원에 거래되면 최고가를 기록했다. 올해 1월 거래되던 3억9,000만원대와 비교하면 약 5,000만원 올랐다.

 

경남 창원시도 지난 1월 3.3㎡당 909만원이었던 평균 매매가가 꾸준히 상승해 지난달에는 3.3㎡당 950만원까지 올랐다. 울산 3.3㎡당 평균 매매가도 지난 1월 907만원에서 740만원까지 상승했다.

 

분양시장도 활기를 되찾고 있는 모습이다. 지난 4월 거제서 분양한 ‘e편한세상 거제 스카이’는 14.5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고 6월 분양한 ‘더샵 거제 디클리브’도 6.7대 1의 1순위 경쟁률을 보였다.

 

또 창원시 마산회원구에 7월 분양한 ‘창원 롯데캐슬 센텀골드’는 70.5대 1의 경쟁률을 그리고 마산합포구에 4월 분양한 ‘창원 푸르지오 더플래티넘’은 18.2대 1의 두 자릿수 경쟁률을 기록했다. 울산도 지난 7월 분양한 ‘번영로 센텀파크 에일린의뜰’이 19.6대 1, 5월 분양한 ‘율동지구 한신더휴’가 21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권강수 한국창업부동산정보원 이사는 “조선업계가 선박 수주 호황에 힘입어 부활 조짐을 보이면서 일자리 확대 등 지역경제 활성화에 대한 기대심리도 살아나고 있다”라며 “그동안 조선업 불황에 저평가를 받아왔던 거제, 창원, 울산 등 조선업 도시들에 수요자들이 몰리면서 아파트 거래량이 크게 증가하는 모습이다”라고 설명했다.


[출처: 서울경제TV, 2021-07-29]

기사 원문 보기

시행 | 빅아일랜드인거제피에프브이(주)        사업자등록번호 | 113-86-71028   

주주사 |        시공 |  

온라인 대행 | 어썸크루월드와이드       대표 | 고세욱        사업자등록번호 | 122-86-17182 

Copyright(c) 2020 by Awesomecrew Worldwide. all right reserved.


※ 본 홈페이지에 사용된 문구, 내용, CG, 일러스트, 이미지 등은 소비자의 이해를 돕기 위해 제작된 것으로 실제와 다를 수 있습니다.

※ 개발계획 및 현황, 현장 주변 시설물은 정부시책 및 인·허가, 해당 사업주체의 개발계획 변경에 따라 변경 및 취소될 수 있습니다.

※ 본 홈페이지는 제작 과정상 오탈자, 표기 오류가 있을 수 있습니다.

분양 문의하기

1522-1599

시행 | 빅아일랜드인거제피에프브이㈜    

사업자등록번호 | 113-86-71028

주주사 |

시공 |

온라인 대행 | 어썸크루월드와일드     대표 | 고세욱

사업자등록번호 | 122-86-17182 

Copyright(c) 2020 by Awesomecrew Worldwide. all right reserved.

개인정보처리방침

※ 본 홈페이지에 사용된 문구, 내용, CG, 일러스트, 이미지 등은 소비자의 이해를 돕기 위해 제작된 것으로 실제와 다를 수 있습니다.  

※ 개발계획 및 현황, 현장 주변 시설물은 정부시책 및 인·허가, 해당 사업주체의 개발계획 변경에 따라 변경 및 취소될 수 있습니다.  
※ 본 홈페이지는 제작 과정상 오탈자, 표기 오류가 있을 수 있습니다.